• 24시간 정신건강상담
  • 1577-0199
  • 자살예방상담
  • 1393
layer

행복한 경북, 당신의 마음건강에서부터 시작됩니다.

자가검진

평소 예방 및 회복을 위한 적극적인 노력과 주변의 도움이 필요합니다.

자살사고(RSIQ)


          남   

(현재 거주하고 있는 지역을 선택하세요.)
    공무원    관리자    전문가    기술공    사무직    서비스직    판매직    농업·임업 및 어업    기능직    단순노무    군인    직업없음   


아래에는 사람들이 때때로 할 수 있는 생각들이 제시되어 있습니다.
다음의 문항들을 자세히 읽어 보시고, 지난 달 동안에 당신이 얼마나 자주 그런 생각을 했는지를
“거의 매일 그런 생각을 했다”에서 “전혀 그런 생각을 한 적이 없다.”까지 해당되는 번호에 √표 해주십시오.
문항 전혀 그런
생각을 한
적이 없다.
        거의 매일
그런 생각을 했다.
1 내가 살아있지 않는 편이 차라리 나을 것이라고 생각했다.
2 자살을 할까 생각했다.
3 어떻게 자살할 것인가에 대해 생각해 봤다.
4 언제 자살할 것인가에 대해 생각해 봤다.
5 사람이 죽어가는 것에 대해 생각해 봤다.
6 죽음에 대해서 생각했다.
7 자살할 때 유서에 무엇이라고 쓸 것인가에 대해서 생각했다.
8 내가 원하는 것을 유언장으로 만들어 둘 생각을 했다.
9 사람들한테 내가 자살하려 한다는 것을 말할까 생각했다.
10 내가 없으면 주위 사람들이 더 행복할 것이라고 생각했다.
11 만일 내가 자살한다면 사람들이 어떻게 느낄까 생각했다.
12 살아 있지 않기를 바랐다.
13 모든 것을 끝장내 버리는 게 얼마나 쉬울까 생각했다.
14 내가 죽어버리면 모든 문제가 해결될 것이라고 생각했다.
15 내가 죽는다면 다른 사람들이 더 편해질 것이라고 생각했다.
16 자살할 수 있는 용기가 있었으면 좋겠다.
17 나는 애초에 태어나지 않았으면 좋겠다.
18 기회가 있다면 자살할 것이라고 생각했다.
19 사람들이 자살하는 방법에 대해 생각했다.
20 자살 생각을 했지만, 실제 행동으로 옮기지는 않을 것이다.
21 큰 사고를 당하는 것에 대해 생각했다.
22 인생은 살 가치가 없다고 생각했다.
23 내 인생은 너무 형편없이 엉망이어서 더 이상 살아갈 이유가 없다고 생각했다.
24 내 존재를 알리는 유일한 방법이 자살하는 것이라고 생각했다.
25 내가 자살하고 나면 사람들은 내게 무관심했던 것을 후회하게 될 것이라고 생각했다.
26 내가 죽거나 살거나 아무도 관심을 가지지 않을 것이라고 생각했다.
27 정말로 자살할 의도는 아니지만 자해하는 것을 생각했다.
28 내가 자살할 수 있는 용기가 있을까를 생각했다.
29 상황이 더 좋아지지 않으면 자살하겠다고 생각했다.
30 자살할 권리가 있었으면 좋겠다.
  • 경상북도 경주시 동대로 87(동국대학교 경주병원 내 복지동 3층)
    Tel : 054-748-6400      Fax : 054-748-6404
    Email : gbmhc2015@daum.net
    ⓒ Gyeongsanbuk-do Mental Health Welfare Cente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