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4시간 정신건강상담
  • 1577-0199
  • 자살예방상담
  • 1393
layer

행복한 경북, 당신의 마음건강에서부터 시작됩니다.

재난 후 대처요령


재난을 겪은 분들은

• 서로 대화하고 연락하세요
• 불안과 괴로움은 누구나 경험할 수 있는 정상적인 반응입니다
• 감당하기 어려운 감정을 털어놓으세요
• 자신의 몸과 마음을 돌보세요
• 충분한 휴식을 취하세요
• 술, 담배, 해로운 약물에 의존하면 안됩니다
• 전문가와 상담하는 것이 도움이 됩니다


재난을 겪은 사람을 도우려는 분들은

• 함께 시간을 보내고 안정감을 주도록 하세요
• 편안하게 눈을 보고 평소보다 천천히 이야기하세요
• 짧은 문장으로 명확히 전달하세요
• 고통스러운 경험을 말하도록 무리하게 요구하지 마세요
• 마음의 고통을 해결해주려고 애쓰기보다는 그 사람이 지금 힘들어하는 점을 경청하고 도와주세요


재난을 겪은 아이를 돌보는 어른은

• 아이를 혼자 두지 마세요
• 아이를 안심시키고 안전하다는 느낌을 주도록 하세요
• 가족들은 아이를 부드럽게 안아주고 쓰다듬어 주세요
• 아이가 반항하거나 의존하거나 이기적인 태도를 보이는 것은 흔한 스트레스 반응입니다
야단치지 말고 받아주세요


이런 대처는 좋지 않아요

• 술이나 약물로 불안, 우울을 떨쳐내려 함
• 일상적인 활동에 참여하지 않고 혼자 있으려 함
• 자신이나 타인을 지나치게 비난
• 지나친 tv시청이나 게임에 몰두함
• 지나치게 많은 시간 일하기
• 위험한 활동 몰두

재난 유형별 반응과 대처


지진

반 응 대 처
• 늘 긴장하면서, 작은 일에 쉽게 놀람
• 잠을 들지 못하거나, 자주 깸
• 지진에 대한 생각과 기억이 반복 상기됨
• 대인관계 회피
• 기력이 떨어지고, 쉽게 지침
• 두통, 복통 등 설명할 수 없는 신체적 통증
• ‘상황을 벗어날 수 없다’는 두려움
• 알 수 없는 두려움이나 불안감, 죄책감
• 흡연과 음주, 약물 사용의 증가
• 자신이나 혹은 다른 사람을 해치는 상상
• 재난에 대한 뉴스를 가려서 시청
- 정확한 재난 정보는 필요하지만 끊임없이 뉴스를 시청하는 것은
  스트레스를 가중
• 가능한 일상적인 일(학교, 직장 등)을 지속
- 지진에 대한 불안 감소에 효과적
• 건강한 습관 유지
- 충분히 수면, 규칙적인 운동과 휴식
• 긍정적인 생각을 위한 노력
- 지진 피해로 아주 고통스러울 것이지만, 결국 극복해 낼 수 있을
  것이라 생각
• 주변과 도움을 나눔
- 자원봉사 혹은 피해를 입은 사람들에게 기부 등의 행동은 본인
  스스로에게도 큰 심리적 도움을 제공

화 재

반 응 대 처
• 압도된 불안으로 통제력 상실
• 화재 후에 자신과 가족들의 안전을 지속적으로 걱정
• 대피 시에 사람들 간에 밀치거나 적극적으로 돕지 않아서 사람들이
   희생되었다는 생각으로 죄책감을 경험
• 화상으로 통증과 흉터가 있을 경우 건강 상의 스트레스와 더불어
   예전의 자신으로 돌아갈 수 없을 것이라는 생각
- 대인기피, 우울증 위험
• 아이들의 경우 퇴행적 행동
- 악몽, 잠자기를 꺼림
- 떼를 쓰거나 투정, 짜증
- 부모로부터 떨어지려하지 않음
• 일상생활로 돌아가기 위해 노력
• 충분한 수분 섭취
• 화재와 관련한 접촉 제한(방송, 신문 등)
• 가능한 가족과 함께 지내고, ‘나’를 도와줄 사람과 자주 연락
• 스스로의 감정에 대해 받아들이기
- ‘내가 불안해 하고 있다’는 것을 인식하는 것만으로도 통제력을
   상당히 되찾음
- 호흡 및 내적 대화를 통한 불안 조절
• 스스로 회복에 시간이 걸릴 수도 있다는 것을 받아들임

감염병

반 응 대 처
• 불안과 공포로 감염병 발생에 대한 정보를 검색하는데 집착
• 의심이 많아져 주위 사람들을 경계
• 외부활동이 줄어들고 무기력해짐
• 감염병으로 인한 격리자 경우
- 자신과 자신이 접촉한 사람들에 대한 건강과 격리 대해 걱정하고
   후회함
- 자신으로 인해 타인이 피해를 볼까 두려워하고 불안해함
- 격리로 인한 분노감, 일상적 생활이 줄어듦으로써 스트레스와
   불안이 가중
- 시간이 오래될수록 정서적 소진, 무기력
- 외로움, 지루함
• 정확한 정보에 대한 습득
- 잘못된 정보는 스트레스를 가중
- 질병관리본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집중
• 격리 기간 동안 걱정, 불안, 우울 등의 감정이 정상적인 스트레스
   반응임을 인지
- 부정적 감정 해소를 위하여 전화나 SNS 등을 이용하여 가족,
   친구와 소통이 필요
• 격리 기간 동안 규칙적인 생활
- 가능한 범위 내에서의 가벼운 실내운동
• 격리가 자신과 타인을 위한 중요한 감염병 예방 활동임 알고, 낙인
  이나 부정적인식을 두려워할 필요가 없음을 스스로 인식하도록 노력
  • 경상북도 경주시 동대로 87(동국대학교 경주병원 내 복지동 3층)
    Tel : 054-748-6400      Fax : 054-748-6404
    Email : gbmhc2015@daum.net
    ⓒ Gyeongsanbuk-do Mental Health Welfare Center. All rights reserved.